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해외 화제]‘엘리스 딕스 스코필드 여사 묘비 제막식’에 김수영 작가, 추모사 바쳐

posted May 18, 202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스1.jpg

 

 

[스포츠닷컴 엄원지 대기자]

 

김수영 작가(86)는 목사이면서 시인, 수필가로 미국에서 왕성히 작품에 매진하고 있는 문인이다.

 

김 작가가 캐나다인이었으면서도 일제치하에서 우리나라 독립을 위해 목숨도 불사하고 독립운동에 삶을 바친 스코필드 박사(Frank William Schofield, 石虎弼, 1889~1970/1968년 독립훈장 독립장)’의 서울대학 제자인 것은 세상이 이미 알고 있는 사실이다.

 

또 수필집(한글/영문판)‘잊을 수 없는 스코필드 박사와 에델바이스의 추억을 출간하고, 이어서 수필집(영문판) ‘A Beacon of Hope_ Dr. Frank W. Schofield’(희망의 불꽃, 스코필드 박사님)을 출간해 책이 아마존에서 판매되고 있는 것도 다 아는 사실로 김 작가와 스코필드 박사와의 인연은 책을 통해서 그 깊이와 크기가 잘 나타나 있다.

 

스2.jpg

 

 

존경하는 스승이었던 스코필드 박사의 부인인 엘리스 딕스 스코필드 여사(1889~1959)’의 묘비 제막식이 지난 511일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마운트 플레전트 세미터리에서 한인단체인 스코필드재단(대표 김만홍 목사) 주관으로 열릴 때 김 작가 역시 이 제막식에 참가했다.

 

엘리스 딕스 스코필드 여사는 1916년부터 한국에서 생활했고 일제의 폭압에 평소 지향하던 예술활동 등 생명의 위협을 피해 임신한 몸으로 정신질환 치료를 위해 캐나다로 귀국했다.

 

그리고 지난 40여년간을 정신질환 보호소에서 쓸쓸히 지내다 1959년에 세상을 떠났다.

 

이에 스코필드 박사의 정신을 계승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활동하고 있는 캐나다 한인단체 스코필드 재단(대표:김만홍 목사)에서는 그간 박사 부인의 묘비를 세워주는 사업을 추진해 왔고, 비로소 제막식을 열게 된 것이다.

 

제막식에는 스코필드 박사 후손과 제자, 재단 관계자들 그리고 주토론토한국총영사관 권태한 부총영사, 알리 에사시 연방의원, 도나 켄스필드 전 온타리오 자연자원부장관 등이 참석했다.

 

이날 제막식 진행은 김만홍 목사의 고인과 스코필드의 업적에 대한 설명이 있었고 김수영 작가의 영어 추모사가 있었다.

 

스3.jpg

                                                                      (사진= 왼쪽부터 손녀, 딸, 김수영 작가, 김만홍 목사, 권태한 부총영사)

 

 

김수영 작가는 아픈 몸인데도 쓸쓸하게 살다간 애국자 스승 부인의 묘비 제막식에 손녀, 딸과 함께 참가해 추모사를 통해 고인의 생과 뜻을 기렸고, 이를 듣는 참석자들의 마음과 눈시울을 뜨겁게 했다.

 

 

다음은 김수영 작가가 엘리스 딕스 스코필드 여사 묘비 제막식에서 연설한 영어 추모사의 전문이다.

 

                                                              [김수영 작가 영어 연설 전문]

 

 

Ladies and Gentlemen,

It brings me great pleasure to see all of you gathered here today.

 

We are assembled to commemorate the placement of the late Mrs. Schofield's grave-marker and epitaph.

 

I extend my heartfelt thanks to Rev. David Kim who is president of Schofield Foundation in Canada and invited me to the unveiling ceremony for grave-marker placement of Mrs. Schofield who was buried in this graveyard.

 

I came from Los Angeles in California. I am an immigrant from Korea. When I was in Korea, I met Dr. Schofield 66 years ago. He was one of the greatest men hom I have ever met. He is my unforgettable Uncle Frank. He had an incredible beauty in his mind, heart, soul and spirit.I came here to celebrate the unveiling ceremony for late Mrs. Schofield. My heart was full of deep emotion thinking of Dr. Schofield. I feel sympathetic with her deeply.

 

Although I never had the opportunity to meet her, it is evident that she endured illness throughout her life. My heart goes out to her, understanding the depth of her love for Dr. Schofield. Indeed, she accompanied Dr. Schofield to Korea as a medical missionary, demonstrating her unwavering commitment to their shared mission for Christ.

 

I pay tribute to the remarkable lives of both her and Dr. Schofield as I captured the essence of their dedication to their mission and their impact on the lives of the Korean people, particularly during challenging times.

 

During their time in Korea, the nation was under Japanese occupation, enduring severe oppression and economic devastation. Mrs. Schofield must have faced immense challenges given this historical context. Her resilience and dedication to the mission are truly commendable, and I sympathize with her struggles as a woman in such trying circumstances.

 

I deeply admire Mrs. Schofield's perseverance and self-sacrifice for the cause of Christ. Despite the challenges she faced, she played a crucial role alongside Dr. Schofield in advancing their mission and supporting Korean independence efforts.

 

I extend my heartfelt gratitude for her contributions, and I am honored to be present for this ceremony. Furthermore, it is a joy to see Dr. Schofield's grandchildren here today. You must be immensely proud of your grandparents, whose remarkable lives continue to be celebrated and revered by the Korean people.

 

Allow me to share a few memories of Dr. Schofield as I knew him. I first met him in 1958 at the Foreign Teacher's House within the Seoul National University Medical School compound. Despite his physical limitations, he exuded warmth and kindness. Over time, our bond grew stronger, and he affectionately referred to himself as my uncle, a sentiment that filled me with joy.

 

Dr. Schofield not only taught me the Bible but also instilled in me a deep faith in Jesus Christ. His commitment to helping the less fortunate was evident through his tireless efforts to secure scholarships for underprivileged Korean students and orphans. His compassion touched me deeply, especially in the aftermath of the Korean War, when many were in dire need of support.

 

Thanks to Dr. Schofield's advocacy, countless students were able to pursue their education and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South Korea. His impact on the nation's progress and democracy is immeasurable, reflecting his unwavering dedication to justice and righteousness.

 

Dr. Schofield's character was truly remarkablea beacon of love and compassion and hope for the Korean people. His gestures of kindness, such as sending postcards from his travels and presenting me with dried Edelweiss flowers, are cherished memories that I hold dear to this day.

 

I offer my utmost respect, admiration and reverence to Dr. and Mrs. Schofield. Presence of Dr. Schofield’s grandchildren emphasize the importance of passing down their story and values to future generations.

 

May their legacy continue to inspire and bless us all.

 

In conclusion, I would like to share my testimony about Jesus Christ. Before I met Dr. Schofield, I was a Buddhist, as was my mother.

 

Upon meeting Dr. Schofield and participating in Bible study with him, I embraced Christianity. Since then, I have shared the Gospel with my mother and my entire family, and they have accepted Jesus Christ as their savior.

 

In Him, you will find abundant life and eternal salvation.

 

God bless each and every one of you!

 

 

 

 

 

 

 

 

 

 

 

 

 

 

 


  1. “짧게 내집을 살아보자” 단기임대 시장 인기

    더프라임 등촌 조감도 부동산 경기침체와 전세사기, 주택담보대출의 부담 등으로 ‘초단기 임대차 거래’가 급부상하고 있다. 부동산 단기임대란 한달이나 두달, 심지어 1~2주의 짧은 기간으로 계약을 맺는 임대차 거래다.   부동산 장기 임대시장에서 주 단위...
    Date2024.06.12
    Read More
  2. 제주특별자치도, 홀로 사는 노인 위한 인공지능 스마트 돌봄 서비스 시행

    제주특별자치도, 홀로 사는 노인 위한 인공지능 스마트 돌봄 서비스 시행 - AI 스피커로 안부 확인․긴급구조…케어콜로 맞춤형 서비스 연계 -     제주특별자치도는 홀로 사는 노인의 안전과 정서적 지지를 위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노인돌봄 ...
    Date2024.06.10
    Read More
  3. 경기도, 도내 303곳 낚시터 안전관리·운영실태 점검 실시

    경기도, 도내 303곳 낚시터 안전관리·운영실태 점검 실시 - 6월 3일~8월 말까지 낚시터 안전관리·운영실태 점검 - - 낚시터 시설기준 준수, 안전시설 비치, 보험·공제 가입, 방류 어종 이식 승인 여부 등 -     경기도는 6월 3일부터 8월 26일까지 도내 낚시터...
    Date2024.06.04
    Read More
  4. 제주특별자치도, 돼지열병 항원 오염 백신 확인…긴급 수거·정밀 검사

    제주특별자치도, 돼지열병 항원 오염 백신 확인…긴급 수거·정밀 검사 - 양돈질병 예방백신(생독) 전면 반입금지 및 이동제한 조치 -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내 종돈장 1개소에서 돼지열병 항체가 검출됨에 따라, 관련 백신을 긴급회수하고 5일부터 해당 업체 생...
    Date2024.06.04
    Read More
  5. 경기도, 청소년 마약 등 물질 중독 사각지대 예방교육 진행

    경기도, 청소년 마약 등 물질 중독 사각지대 예방교육 진행 - 마약에 취약한 학교 밖 청소년들을 중심으로 물질 중독 예방 사업 추진 - - 청소년에게 흥미로운 참여와 공감할 수 있는 연극형과 참여형으로 구성 -     경기도가 마약, 물질중독에 취약한 학교밖...
    Date2024.05.31
    Read More
  6. 전라남도-시군-농협 협업 ‘농촌왕진버스’ 달린다

    전라남도-시군-농협 협업 ‘농촌왕진버스’ 달린다 - 농식품부 공모 선정돼 13개 시군 54개 읍면 9천여명 혜택 -   전라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의 ‘농촌왕진버스’ 공모에 13개 시군이 선정돼 농촌 의료 사각지대 해소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Date2024.05.27
    Read More
  7. [해외 화제]‘엘리스 딕스 스코필드 여사 묘비 제막식’에 김수영 작가, 추모사 바쳐

    [스포츠닷컴 엄원지 대기자] 김수영 작가(86)는 목사이면서 시인, 수필가로 미국에서 왕성히 작품에 매진하고 있는 문인이다. 김 작가가 캐나다인이었으면서도 일제치하에서 우리나라 독립을 위해 목숨도 불사하고 독립운동에 삶을 바친 ‘스코필드 박사...
    Date2024.05.18
    Read More
  8. 경기도, 도청 옛청사 경기기회마켓 개최

    경기도, 도청 옛청사 경기기회마켓 개최 - 유아동 장난감, 의류, 패션잡화 등 질좋은 중고물품 저렴하게 구매 가능 - - 가족과 함께하는 레크레이션, 마술, 비눗방울, 풍선아트 등 다양한 공연 준비 - - 중고거래를 통한 자원절약 및 행사장내 다회용기 사용으...
    Date2024.05.17
    Read More
  9. 경기도, 전세사기 가담 의심 등 공인중개사 80개소 불법행위 88건 적발

    경기도, 전세사기 가담 의심 등 공인중개사 80개소 불법행위 88건 적발 - 전세사기 의심 중개사무소 450개소 특별점검 결과 80개소, 88건 불법행위 적발 - - 수사의뢰 8건, 등록취소 1, 업무정지 20건, 과태료 28건, 경고시정 31건 조치 -     중개보수를 초과...
    Date2024.05.14
    Read More
  10. 전라남도, 지방소멸 대응 ‘지역활력타운’ 2곳 유치

    전라남도, 지방소멸 대응 ‘지역활력타운’ 2곳 유치 - 곡성·구례… 주거·문화·일자리 등 통합 주거단지 조성 -   전라남도는 국토교통부 주관 2024지역활력타운 조성사업 공모에 곡성 ‘활명수’ 지구, 구례 ‘초록과 푸름사이 구례산에마을’ 지구를 포함해 전국 10...
    Date2024.05.1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574 Next
/ 5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