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충청남도, 대기오염물·폐기물로 ‘친환경 시멘트’ 만든다

- 도, 현대오일뱅크 등과 ‘탄소저감 건설소재 규제자유특구’ 협약 -

 

이산화탄소·탈황석고 활용…‘탄산화물→시멘트→건축물’ 실증 - 충남도가 도내 기업 등과 손잡고 정유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탈황석고로 친환경 시멘트 등을 만들어 활용하는 방안을 찾는 실증 작업에 돌입했다.

 

실증에 성공해 사업화로 연결하면, 이산화탄소 저감을 통해 도의 ‘2045 탄소중립’ 실현을 뒷받침하고, 대기오염물질과 폐기물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양승조 지사는 20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강달호 현대오일뱅크 대표, 정연길 한국세라믹기술원 원장 등 11개 기업·기관 대표와 ‘충남 탄소저감 건설소재 규제자유특구’ 사업 본격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남 2.JPG

 

지난해 7월 지정받은 충남 탄소저감 건설소재 규제자유특구에서는 ‘탈황석고 활용 이산화탄소 저감 및 친환경 건설소재(탄산화물) 상품화 실증’을 추진한다.

 

현행 폐기물관리법상 탄산화물 제조시설은 폐기물처리시설로 허가받거나 신고해야 하고, 탄산화물 재활용은 폐기물재활용업자만 가능하다.

 

탄산화물에 대한 건설소재 재활용도 불가하다. 그러나 충남 탄소저감 건설소재 규제자유특구에서는 폐기물관리법에서의 탄산화물 규제에 대한 특례를 적용받게 된다.

 

특구 지정 면적은 천안·공주·아산·서산·당진·태안 등 6개 시군 2.421㎢와 경작로 1.18㎞로, 2025년까지 4년 동안 22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사업 참여 기업은 현대오일뱅크, 우룡, SP S&A, 한일시멘트, SYC, 신우산업개발, 한일에코산업 등 7개이며, 기관은 한국세라믹기술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등 2개다.

 

실증 내용을 구체적으로 보면, 현대오일뱅크는 정유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와 탈황석고를 사용해 탄산화물을 생산한다.

 

한일시멘트 등의 업체는 이 탄산화물을 이용해 슬래그 분말과 슬래그 시멘트, 바닥용 모르타르, 경량 콘크리트 블록, PC 옹벽, 콘크리트 블록 등을 만드는 원료 실증을 진행한다.

 

이어 이 원료를 섞어 만든 시멘트를 활용해 400㎡ 규모의 건축물을 짓고, 보도블록을 설치한다.

 

또 300㎡ 규모 바닥 콘크리트 포장과 1.18㎞ 길이의 경작로 콘크리트 포장, 400㎡ 규모 PC 옹벽 설치 등 현장 실증을 진행한다.

 

실증을 위해 각 기업들은 그동안 설비 구축 및 샘플 생산, 탄산화물 물성 평가 및 배합비 개발 착수, 건설소재 기초특성 평가, 공정 설비 설계 착수 등을 진행했다.

 

올해에는 탄산화물 물성 개선, 공정 설계 및 생산설비 착공, 제품 개발 및 평가, 생산 테스트, 설비 설계 완료 및 착공 등을 추진한다.

 

내년부터는 제품 시험 인증, 실증 건물·경작로 설계 및 착공, 실제 적용 건설소재 평가 등을 실시하고, 양산체계를 구축한다.

 

도는 이번 실증이 사업화로 이어지면, 탄산화물 생산 투입 등으로 연간 34만 3000톤의 이산화탄소 감축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기업들은 △탈황석고 고부가가치화 △유통단계 간소화를 통한 제품 가격 경쟁력 확보 △원가 경쟁력 및 친환경 이미지 확보 △원료 수급 선제 대응 등의 효과를 올릴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경제적 파급 효과는 순효과 337억 원, 후방생산유발액 126억 원, 부가가치액 30억 원 등 연간 493억 원으로 계산됐다.

 

협약은 △기술사업화 종합지원 플랫폼 구축 협력 △이산화탄소 저감 및 건설소재 사업화 실증 연구 수행 △제반 인프라 구축 및 행·재정적 지원 협력 △실증 안전관리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양승조 지사는 “충남은 석유화학, 제철, 디스플레이, 자동차 등 고에너지 소비산업이 집적돼 있고, 전국 57기의 석탄화력발전 중 29기가 위치해 있어 온실가스 배출량 전국 1위를 기록 중”이라며 “푸른 하늘과 깨끗한 공기를 되찾기 위한 충남의 의지가 높은 것도 바로 이 때문”이라고 말했다.

 

양 지사는 이어 “충남 탄소저감 건설소재 규제자유특구에서는 대기오염물질인 이산화탄소와 폐기물인 탈황석고를 탄산화물로 전환, 시멘트 등 건설소재로 만들며 충남의 탄소중립 실현을 뒷받침하게 된다”라며 “이번 사업이 대한민국 탄소중립 선도 모델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포츠닷컴 이영란 기자


  1. 2022.01.20
    2022/01/20

    충청남도, 대기오염물·폐기물로 ‘친환경 시멘트’ 만든다

  2. 2022.01.19
    2022/01/19

    영하의 기온 속 성남시청사 앞 1인시위 "대장동 즉각 특검하라"

  3. 2022.01.19
    2022/01/19

    충청남도, ‘수산업의 미래 산업화’ 어촌 성장 견인한다

  4. 2022.01.18
    2022/01/18

    충청남도, 서산공항 예비 타당성 조사 대응 강화

  5. 2022.01.17
    2022/01/17

    전라북도, 과대포장 행위 집중단속 실시

  6. 2022.01.14
    2022/01/14

    전라남도, 아마존 전남관 올해 첫 수출품 선적

  7. 2022.01.14
    2022/01/14

    경상남도, 현대중공업-대우조선해양 간 기업결합심사 유럽연합(EU) 미승인에 따른 대응방안 강구

  8. 2022.01.12
    2022/01/12

    전라남도 관광슬로건 ‘천년의 맛과 멋, 전남’ BI(Brand Identity) 제작

  9. 2022.01.11
    2022/01/11

    강원도, 전통시장 디지털 브로슈어 및 안내책자 제작·배포

  10. 2022.01.10
    2022/01/10

    제주특별자치도, 괭생이모자반 상황 대책본부 가동

  11. 2022.01.07
    2022/01/07

    충남소방본부, 소화기 하나와 침착한 대응 대형화재 막았다

  12. 2022.01.06
    2022/01/06

    충청남도, ‘내포수소충전소’ 운영 시간 확대

  13. 2022.01.05
    2022/01/05

    경상북도, 농식품 수출실적 2년 연속 역대 최고치

  14. 2022.01.04
    2022/01/04

    충청남도, ‘우리 음식점 자랑하기’ 숨은 맛집 발굴한다

  15. 2022.01.03
    2022/01/03

    경상북도 보건환경연구원, 코로나19에도 우수한 연구성과 달성

  16. 2021.12.31
    2021/12/31

    인천광역시, 인천의 청소년정보를 한 곳에 ‘이룸(e-room)’서비스 1월부터 시작

  17. 2021.12.31
    2021/12/31

    충청북도, 중부내륙선 1단계(이천~충주) 구간 개통

  18. 2021.12.30
    2021/12/30

    경상북도, 유튜브채널‘보이소 TV’로 새해 해돋이 실시간 중계한다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 121 Next
/ 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