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충청남도, 올해 첫 SFTS 환자 발생

- 최근 5년간 도내 치명률 21.7%…야외활동 시 진드기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

 

충남.jpg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도내에서 올해 첫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evere Fever with Thrombocytopenia Syndrome, SFTS) 환자가 발생했다고 29일 밝혔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지난 28일 고열과 혈소판 감소 증세가 나타난 60대 여성의 혈액에서 병원체 확인 진단검사를 통해 SFTS 양성을 확인했다.

 

SFTS는 보통 4-11월 바이러스에 감염된 참진드기에 물린 후 4-15일의 잠복기를 거쳐 발생한다.

 

감염되면 고열, 위장관계 증상, 혈소판 감소, 백혈구 감소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38∼40도) 및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있는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야외활동력을 알리고 진료 받아야 한다.

 

도내에서는 최근 5년(2017-2021년) 간 115명이 감염됐고, 25명이 사망해 21.7%의 높은 치명률을 기록하고 있다.

 

국내 첫 환자는 2013년 5월 보고된 바 있다. 현재 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진드기 매개 감염병의 실험실 진단을 위한 ‘신속 대응 검사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의뢰 시군 보건소 및 병·의원에 신속히 분석 결과를 제공함으로써 환자 치료 및 지역 확산 방지에 기여하고 있다.

 

도는 보건소와 의료기관을 통한 환자 감시체계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주민 대상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 교육 및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최진하 보건환경연구원장은 “SFTS는 치료제나 예방백신이 없고 치사율이 높은 감염병”이라며 “야외 작업 시 옷 소매와 바지 끝을 단단히 여미고, 토시와 장화 착용 및 귀가 후 샤워나 목욕을 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말했다.


  1. 전라남도, 복지재정 부정수급 차단 온힘

  2. 무안군, 귀농·귀촌 희망 도시민에게 농촌 체류·체험 프로그램 지원

  3. 경기도, 미국 온세미 반도체 연구소 부천에 유치. 1조 4천억 원 규모 투자 기대

  4. 강원도소방본부, 폭염 대비 소방활동 종합대책 추진

  5. 경상남도, 고수온 주의보 발령에 따른 총력대응

  6. 제주특별자치도-도교육청, 제주지역 초중고 무상급식 단가 인상 합의

  7. 충청북도, 「청정수소 밸류체인 구축사업」 업무협약 체결

  8. 김동연 경기도지사, 취임 첫 경제분야 현장 행보로 5일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방문

  9. 강원시청자미디어센터, ‘메타버스 홍보관’ 개관

  10. 충청북도, ‘반려견 동물등록 자진신고 기간’ 운영

  11. 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 도민 정부시대 출범 “빛나는 제주 만들 것”

  12. 김영록 전남도지사, 취임일 ‘전남 비전선포식’서 ‘위대한 전남’ 재건 선언

  13.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 동해안 해수욕장 청정한 피서지로 확인

  14. 전라북도, 여름철 폭염대비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지원한다

  15. 제주특별자치도, 전기차 충전 인프라·편의 확대로 이용 활성화 도모한다

  16. 강원도, “2022 COOL SUMMER 강원세일페스타” 개최

  17. 전라남도, 무안국제공항 활성화 엔진 재점화

  18. 충청남도, 올해 첫 SFTS 환자 발생

  19. 경기도, 여름철 안전사고 예방위해 7월부터 청평호 등에서 수상레저 합동단속 실시

  20. 충청북도, 어린이놀이시설 민·관 합동점검 추진

  21. 경상북도, 내달 9일부터 새롭게 단장한 지역 25개 해수욕장 개장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14 Next
/ 114